Notice
관리 메뉴

꽃구름 피어나는 곳

안상홍 하나님을 믿는 하나님의 교회를 다니는 이유 본문

영원히빛나는별

안상홍 하나님을 믿는 하나님의 교회를 다니는 이유

분홍꽃구름 2021. 5. 31. 22:59

제가 안상홍 하나님을 믿는 하나님의 교회를 다니는 이유, 궁금하지 않으신가요? 오늘날 안상홍 하나님을 믿는 하나님의 교회를 전하게 되면 "하나님께서 사람으로 오셨다는 사실을 믿기 어렵다. 어떻게 사람을 하나님을 믿을 수 있나?"라고 답합니다. 그런데 사실 이 말에는 오류가 있습니다. 사람은 하나님이 될 수 없습니다. 그러나 반대로 전지전능하신 하나님께서는 얼마든지 사람의 모습으로 오실 수 있습니다. 

1) 사람으로 오실 하나님

전능하신 하나님께서 한 아기, 한 아들 즉 사람의 모습으로 오실 것을 이사야 선지자는 예언하였고 이 예언따라 등장하신 분이 바로 예수님이십니다. 신약시대 제자들과 사도들은 예수님께서 비록 사람의 모습으로 오셨으나 근본 하나님이심을 깨달았고, 예수님께서 육체로 오신 것을 시인하는 자가 하나님께 속한 자라고 증거하였습니다.

사람이신 그리스도 예수
디모데전서 2장 5절

너희 안에 이 마음을 품으라 곧 그리스도 예수의 마음이니 그는 근본 하나님의 본체시나 ... 사람의 모양으로 나타나셨으매 자기를 낮추시고 죽기까지 복종하셨으니 곧 십자가에 죽으심이라
빌립보서 2장 5-8절

하나님의 영은 이것으로 알찌니 곧 예수 그리스도께서 육체로 오신 것을 시인하는 영마다 하나님께 속한 것이요
요한1서 4장 2절

그러나 사도들과는 달리 많은 유대인들은 그토록 하나님을 오랫동안 믿어왔지만 하나님께서 사람의 모습으로 오셨다는 것을 믿지 못했고 결국은 그 이유로 십자가에 못박는 죄를 범했습니다.

유대인들이 대답하되 선한 일을 인하여 우리가 너를 돌로 치려는 것이 아니라 참람함을 인함이니 네가 사람이 되어 자칭 하나님이라 함이로라
요한복음 10장 33절 

 

2) 영생의 기적, 새 언약 유월절을 세우심

그렇다면 제자들이 자신들과 똑같은 사람의 모습으로 오신 예수님을 떠나지 않고 하나님이심을 확신하며 믿고 전할 수 있던 이유는 무엇이었을까요? 그것은 바로 하나님께서만이 주실 수 있는 축복, 영생의 말씀을 허락하셨기 때문입니다(요6:67-68)

그렇다면 예수님께서 허락하신 영생의 말씀은 무엇일까요? 

예수께서 이르시되... 내 살을 먹고 내 피를 마시는 자는 영생을 가졌고
요한복음 6장 53-54절

예수님께서는 당신의 살과 피를 먹고 마시는 자가 영생한다는 말씀을 허락하시며 새 언약 유월절 안에 그 축복을 약속하셨습니다. 결국 새 언약 유월절의 떡과 포도주를 먹고 마시는 자, 즉  새 언약의 유월절을 지키는 자가 영생 축복과 죄 사함의 축복을 받는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만이 가지고 계신 권세인 영생과 죄 사함을 허락하신 예수님, 제자들은 사람의 모습으로 오셨으나 예수님의 근본이 하나님이심을 믿을 수 밖에 없었습니다.

 

안상홍 하나님을 믿는 이유

제가 안상홍 하나님을 믿는 이유는 2천년 전 사도들이 예수님을 믿었던 이유와 동일합니다. 예수님께서 허락하신 새 언약 유월절이 A.D.325년 니케아 종교회의를 통해 폐지되었습니다. 그 이후로도 이 지상에 수많은 종교지도자, 목사, 성경학자들이 존재했으나 그 누구도 새 언약 유월절만큼은 회복하지 못했습니다. 그러나 오직 한 분, 안상홍님께서 새 언약 유월절을 회복해주셨고 하나님께서만이 허락해주실 수 있는 죄사함과 영생의 축복을 허락해주셨습니다.  

성경은 그리스도께서 우리의 구원을 위해 다시한번 두번째 나타나실 것을 예언하고 있었습니다(히9:28). 그 예언따라 첫번째와 동일하게 사람의 모습으로 오셔서 우리에게 영생이라는 기적을 베풀어주신 분이 바로 안상홍님이십니다. 안상홍님이 사람의 모습으로 오셨다는 이유 하나로 믿지 못한다면 2천년 유대인들의 선택과 다를바가 없을 것입니다. 성경이라는 하나님의 말씀, 예언따라 오신 안상홍님을 알아보고 영접하셔서 영생이라는 축복을 받으시길 소망합니다:)

예수님이 주신 생명의 언약,
내 살을 먹고 내 피를 마시면 너희 속에 생명이 있느니라 그 이상의 큰 이적은 없습니다
16 Comments
댓글쓰기 폼